contents

삼보소식

  • 삼보소식> 언론보도
  • 언론보도

제43회 세계삼보선수권, 8일 청주대 석우문화체육관서 개막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9-11-08 21:20 조회92회 댓글0건

본문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제43회 세계삼보선수권대회가 8일 청주대학교 석우문화체육관에서 개막한다.

바실리셰스타코프 세계삼보연맹(FIAS) 회장과 이시종 충북지사, 문종금 대한삼보연맹 회장 등 내빈과 관객 2천여 명이 찾을 것으로 예상되는 이날 개막식은 마칭밴드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열정의 만남' 퍼포먼스, 국기 및 선수단 입장, 개회선언, '평화의 빛' 주제공연 순으로 진행된다. 개막식이 끝난 후에는 체급별 결승전 경기가 이어진다.

문종금 회장은 "이번 개막식과 결승전 경기는 유로스포츠 70개국에 생중계 된다"며 "수준 있는 대회 운영으로 삼보의 가치를 높이고 충북과 청주를 세계에 알리는 기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세계 선수와 임원 900여명, 국내 선수단 100여명 등 1천여 명이 참가하며 남자(스포츠·컴뱃), 여자(스포츠) 등 9개 체급의 경기가 진행된다.

한국은 이번 대회 27명의 선수가 전 종목에 출전해 세계 우수 선수들과 기량을 겨룬다. 특히 2015년 카사블랑카 대회 남자 컴뱃 헤비급 결승전에서 러시아 시델니코프에게 패배한 이상수 선수의 복수전이 예상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삼보는 러시아의 격투기로 메치기·굳히기·누르기·꺾기 등의 기술로 승부를 겨룬다. 2018 아시안게임 정식종목에 이어 올림픽 인정종목으로 채택됐다.



신동빈 기자 sdb8709@jbnews.com

출처 : 중부매일(http://www.jbnews.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return_top